교총 대의원회 사상 첫 화상회의

한국교총 제112회 정기대의원회가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한국교총 단재홀에서 사상 첫 화상회의로 진행 되고 있다.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이 23일 오후 한국교총 단재홀에서 제112회 정기대의원회에 진행에 앞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이 제112회 정기대의원회를 23일 오전 교총회관 2…

한국교육신문 > 뉴스 교총 대의원회 사상 첫 화상회의

서울, ‘정상등교 기준’ 급식평가 논란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서울시교육청이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지 않은 기준으로 관내 학교현장을 대상으로 학교급식 위생점검 및 운영평가에 나서 비판을 받고 있다. 교육부가 ‘규제심의 및 적극행정위원회 심의’를 통해 코로나19 종식 때까지 학교급식 운영평가를 기존의 학교 방문평가에서 학…

한국교육신문 > 뉴스 서울, ‘정상등교 기준’ 급식평가 논란

"교사 업무 경감 지원책, 연계 프로그램 마련할 것"

청소년단체에 가입하고 활동하는 게 필수였던 시절이 있었다. 친구들과 어떤 활동을 할지 기대하면서 그 날을 손꼽아 기다리던 기억이 지금도 생생하다. 단원들의 자부심은 ‘단복’에서 나왔다. 단체 활동을 하는 날이면, 단복을 차려입고 ‘우리 단복이 더 멋있다’며 설전을 벌이기도 했다. 청소년단체 활…

한국교육신문 > 뉴스

면접 비중 80점 교사선발, 공정성 우려

강원도교육청이 올해부터 임용시험 지원자를 늘리기 위해 논술과 면접만으로 뽑기로 해 공정성 논란이 일고 있다. 강원도는 2017학년도 교사임용경쟁률이 0.58대1에 불과했다. 2020학년도에는 1.1:1의 경쟁률을 보이는 등 초등교사 수급에 애를 먹은 것은 사실이다. 결국, 고육책을 썼는데, 공정과 신뢰…

한국교육신문 > 뉴스 면접 비중 80점 교사선발, 공정성 우려

[사설] 역주행하는 교원정원 정책

교원정원을 한 번에 대폭 감축하지 못하도록 한 안전판이 사라질 위기에 처했다. 교육부가 ‘퇴직자 수 범위 내’에서 교원정원을 감원토록 한 조항을 삭제하는 ‘지방교육행정기관 및 공립의 각급 학교에 두는 국가공무원의 정원에 관한 규정 시행규칙’의 개정을 예고한 것이다. 반면, 시·도 정원의 추가배…

한국교육신문 > 뉴스 [사설] 역주행하는 교원정원 정책

[전문가 칼럼] 원서 읽기로 영어 문해력 높여야

영어독서가 영어 실력 향상에 효과적이라는 입소문을 타면서 초등부모들 사이에서 영어원서 읽기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영어독서는 보통 초등 저학년 때 파닉스를 익히고 영어원서 읽기훈련용 책인 얇은 리더스를 단계별로 읽으면서 시작된다. 뒤늦게 영어원서 읽기의 효과를 알게 되어 자녀에게도 이를 시도…

한국교육신문 > 뉴스 [전문가 칼럼] 원서 읽기로 영어 문해력 높여야

수원 무궁화원 ‘나라꽃 무궁화 명소’로 부각

무궁화 무궁화 우리 나라꽃 삼천리 강산에 우리 나라꽃 피었네 피었네 우리 나라꽃 삼천리 강산에 우리 나라꽃 우리가 익히 아는 무궁화 동요 가사다. 얼마 전 ‘경기상상캠퍼스 신중년 모임’은 수원 무궁화원을 찾았다. 이 모임은 서둔동과 탑동 지역주민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들은 2020 수원형 마을공동체…

한국교육신문 > 뉴스 수원 무궁화원 ‘나라꽃 무궁화 명소’로 부각

고교학점제 교육과정 운영을 통한 행복배움학교 실현을 위한 제언(提言)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Thomas Frey)는 “미래가 현재를 만든다(The future creates the present)”고 하였다. 즉, 미래의 결과를 예측하여 현재의 선택을 한다는 것이다. 너무나도 당연한 말이지만, 실제로는 학생들이 미래를 위한 현재보다는 과거에 얽매여 살아가고 있다. 이는 학…

한국교육신문 > 뉴스 고교학점제 교육과정 운영을 통한 행복배움학교 실현을 위한 제언(提言)

시·도 교원 대규모 감축 규칙 철회하라

‘퇴직자 수만큼만 감원’ 삭제 [한국교육신문 김예람 기자] 교육부가 각 시·도 교원 정원을 대규모로 축소할 수 있고 교원 추가배정에 ‘새로운 정책수요’ 반영 항목 신설을 신설해 그 규모를 0.1%에서 1%로 확대하는 시행규칙 개정안을 입법 예고해 논란이다. 교육부는 지난달 7일 이 같은 내용을 담…

한국교육신문 > 뉴스 시·도 교원 대규모 감축 규칙 철회하라

데자뷰... 그래서 희망을 품어본다.

“선생님께서 어려운 사람 도와주라 가르치셨다 아임니꺼~!” 전화선 너머의 그 녀석은 37살의 아저씨 목소리로 익살스럽게 말했다. 서울살이가 10년이 훌쩍 넘었는데도 나랑 통화할 때는 여전히 거제의 13살 퉁명스러운 남자아이가 된다. “그래, 그랬었지, 그걸 기억하고 실천하는 네 녀석이 기특하다~…

한국교육신문 > 뉴스 데자뷰... 그래서 희망을 품어본다.

오는 29일부터 '상보 방순복 서예전' 열려

'상보 방순복 서예전'이 오는 29일부터11월 4일까지 풍문고 갤러리에서 열린다. 정년퇴임을 앞둔 방순복 교사가 취미로 시작한 붓글씨 작품을 선보인다. 방 교사는 그동안 각종 개인전과 그룹전에 참가하고 공모전에서 입상한 경력도 있다. 방 교사는 "서예는 '서여기인(書如其人)'이라 해 그 사람의 성품과…

한국교육신문 > 뉴스 오는 29일부터 '상보 방순복 서예전' 열려

충북교총 “서울대 입학 전국 꼴찌, 교육감 책임감 느껴야”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충북교총(회장 서강석)은 19일 “최근 다수 언론사의 ‘충북의 서울대 입학생 전국 꼴찌’ 보도에 충북의 대학입시 시책에 심각한 문제가 있음을 지적하며 그 대책 마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충북교총은 이날 성명을 내고 “충북도교육청이 지난 2015년 청주지역 일반계…

한국교육신문 > 뉴스 충북교총 “서울대 입학 전국 꼴찌, 교육감 책임감 느껴야”

장애인 참정권 확대, 꼭 필요합니다

2018년부터 공직선거법이 개정되어 ‘이동 약자의 투표소 접근 편의 보장’ 규정에 따라 사전투표소 대부분이 1층에 마련된 것은 다행이지만 거동이 불편한 뇌 병변 장애인, 저시력 장애인이나 발달장애인을 위한 구체적인 지원방안도 마련되어야 한다. 따라서 지나치게 행정편의주의적인 조치를 지양하고…

한국교육신문 > 뉴스 장애인 참정권 확대, 꼭 필요합니다

집에서 고추장 담구기 ‘랜선 영양교실’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부산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영양체험 꾸러미를 활용한 온라인 영양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초등 5~6학년생들을 대상으로 전통고추장을 직접 담그고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전통꾸러미(사진 위), 그리고 건강 식생활 관리를 위해 실천할 수 있는 건강꾸러미각 500개…

한국교육신문 > 뉴스 집에서 고추장 담구기 ‘랜선 영양교실’

[마음챙김 상담소] 고통의 터널을 지나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습니다

저는 30년 교육경력에 교무부장으로 과학을 가르치는 교사입니다. 지난해 10월 동료 교사가 병 휴직을 냈는데 이후 해당 반은 자리를 잡지 못하고 기간제 교사들로 담임이 계속 바뀌었습니다. 규정 상 제 차례가 아니었지만 모두가 거부했기에 교무부장으로서의 책임감으로 어쩔 수 없이 담임을 맡게 됐습니다…

한국교육신문 > 뉴스 [마음챙김 상담소] 고통의 터널을 지나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습니다